인사이트

“스마트하다”는 것이란?

스마트워킹,  스마트오피스, 스마트 툴 등등 요즘 일하는 공간에서 “스마트”하다는게, “스마트” 해진다는 게 중요한 트렌드로 자리 잡았습니다. ​빠르게 진화하고 있는 기술을 어떻게 우리의 일과 접목시켜 업무 생산성을 올리고, 보다 효율적으로 일할 수 있을지. 함께 고민하고, 해결하고 싶은 사람들이 그만큼 많다는 것이겠죠?​

​한편으론 “스마트하다”는 것이 업무 프로세스든 오피스 환경이든, 툴이 되었든 간에 그것이 일종의 새로운 돌파구로서 기존 사업과 조직에 변화를 불러일으킬 것이란 기대에 스마트워킹에 대한 관심이 더욱 뜨거워지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대표적으로 은행권의 스마트워킹제도 도입이 그렇습니다.

스마트워킹센터 운영 중인 신한은행…

인터넷 은행 출범 이전부터 기존 은행권들이 일종의 거점 근무지인 스마트워킹센터를 통해 자유로운 출퇴근과 유연근무제를 시행함으로써 창구 직원과 점포를 줄여가며 인터넷 은행에 대비했습니다.

​은행처럼 고객 대면 업무가 많은 호텔, 리조트 등 숙박업에서도 다양한 시도들이 이뤄지고 있는데요, 한 리조트 기업의 경우 스마트워킹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페이퍼리스 문화“를 도입했다고 합니다.

스마트폰 덕분에 피처폰 쓸 때보다 더욱 스마트해졌느냐 …

​투숙객의 정보를 종이가 아닌 태블릿 PC에 저장함으로써 불필요한 리소스(인력, 시간, 비용)는 줄고, 보다 쉬운 정보 활용과 공유가 가능해지겠죠? 하지만 스마트환경만 조성됐다고 해서 실제 현장에서 일하는 사람들의 업무 생산성이 올라가는 건 아닙니다.

그래서 플로우는 ‘플로우’라는 스마트워킹 툴, 즉 협업툴이 회사와 조직에서 어떻게 하면 잘 활용될 수 있을지 항상 고민합니다. 결국 플로우 사용자들이 서비스를 사용해 일하는 과정에서 느끼는 불편/개선 요구사항이 플로우팀에게는 고민해결의 실마리입니다.

스마트하게 업무 도구 활용하기(이미지 출처: 플로우)

결국에는 도구를 활용할 사람들의 마인드셋, 새로운 도구를 조직에 도입할 만한 영향력을 갖춘 관리자의 마인드셋이 더욱 중요한 것 일겁니다. ​

그렇기 때문에 “스마트함”의 핵심은 업무 도구를 활용해서 조직을 스마트하게, 업무 프로세스를 혁신적으로 바꿔나갈 수 있는 조직 Key man 들의 자세와 실행력이 조직을 “스마트”하게 진화해 나가는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여러분이 생각하시는 “스마트함”은 어떤 것인가요 ?


협업툴 플로우가 궁금하신가요?

추천 콘텐츠
인사이트

1% 협업러의 5가지 커뮤니케이션 스킬

인사이트

MZ세대와 일하는 팀장이라면 알고 있어야 할 3가지

인사이트

재택근무에도 업무 생산성을 올릴 수 있는 3가지 방법

인사이트

팀 이기주의(사일로 효과)를 극복하고 협업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