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언론보도] 비대면 ‘협업 툴’ 기업이 여의도에 팝업스토어를 연 이유는

비대면 ‘협업 툴’ 기업이 여의도에 팝업스토어를 연 이유는

매일경제 오대석 기자


사진설명마드라스체크가 여의도 업무지구에 마련한 협업 툴 `플로우` 팝업스토어 전경 [사진 제공 = 마드라스체크]

최근 대표적인 업무지구인 서울 여의도에는 보라색 건물들이 생겨 눈길을 끕니다. 국산 협업 툴 ‘플로우’를 알리기 위해 개발사 마드라스체크가 연 팝업스토어인데요. 점심 시간에 국회 맞은 편 골목과 9호선 여의도역 근처에 가면 경품을 타기 위해 사람들이 북적이는 모습을 어렵지 않게 볼 수 있습니다. 협업 툴은 대표적인 클라우드 기반 비대면 업무 도구인데, 오프라인에서 팝업스토어를 열다니 좀 어색하기도 한데요. 아마도, 국내에선 처음 있는 사례 같습니다.​

여의도 한 가운데 팝업스토어를 연 이유는 무엇일까요? 직접 들어가보니 사람들이 큰 태블릿 화면에서 설문을 작성한 뒤 룰렛을 돌려 경품을 받아가고 있습니다. 설문 내용을 보니 협업 툴을 사용하고 있는지, 도입하고 싶은 의향은 있는지 같은 내용을 물어봅니다. 협업 툴 기업이 참고할 만한 고객 데이터를 수집하는 모습인데요. 직원에게 물으니 “잠재 고객들에게 단순히 플로우를 알리는 게 아니라, 이들이 협업 툴과 관련해 어떤 생각을 갖고 있는지 파악하기 위해 마련한 공간”이라고 합니다. 옆에는 실제로 PC와 노트북으로 플로우를 체험해보는 공간도 있고요. 도입을 원하는 고객들이 상담을 받는 모습도 보였습니다. 마드라스체크 관계자는 “오늘도 상담이 꽉 차 바쁜 하루였다”며 팝업스토어의 인기를 체감하고 있다고 합니다. 팝업스토어는 이달 1일부터 석달간 운영한다고 하네요.


🔼 기사 전문은 본 링크에서 확인 할 수 있습니다.

협업툴 플로우가 궁금하다면?

추천 콘텐츠
보도자료

[언론보도] "단톡방 없앴어요"..작년 2000여개 중소기업서 협업툴 '플로우' 도입

보도자료

[언론보도] [인터뷰] SW기업이 팝업스토어 낸 이유요? 비싼 옥외광고에 생각 바꿨죠

보도자료

[언론보도] [르포] SW기업 '플로우' 여의도 팝업스토어 도전..왜?

보도자료

[언론보도] '플로우' 팝업스토어, 방문객 5000명 돌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