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개 및 타사 비교자료 신청

정부 로고

정부 지원금 최대 200만원 받기

flow

보도자료

[언론보도] “단톡방 없앴어요”..작년 2000여개 중소기업서 협업툴 ‘플로우’ 도입

“단톡방 없앴어요”..작년 2000여개 중소기업서 협업툴 ‘플로우’ 도입

뉴스1 장도민 기자


© 뉴스1

​협업툴 ‘플로우’의 개발사인 마드라스체크는 지난해에만 2000여개의 중소기업 및 스타트업이 유료로 플로우를 도입했다고 19일 밝혔다.​

이학준 플로우 대표는 “정부에서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중소기업과 스타트업의 협업툴 도입을 위한 지원 사업을 추친하고 있어서 더 많은 기업이 도입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최근에는 KT와 협력해 ‘CSAP인증, 공공 SaaS인증’을 완료한 만큼 더 공격적으로 공공시장까지 영역을 확대할 계획이다.​

도입한 기업들의 만족도도 높은 편이다. 실례로 배달 플랫폼 ‘생각대로’의 운영사인 로지올은 100여명의 본사 직원이 전국 1100개의 지점을 효율적으로 관리할 수 있도록 플로우를 도입했다.​

최규범 로지올 부대표는 “플로우는 PC와 스마트폰으로 간편하게 채팅, 업무 관리, 일정 공유를 할 수 있어 이동 중에도 업무 환경에 구애받지 않고 소통을 할 수 있어 매우 편리하다”며 “플로우 덕분에 본사와 전국 지점들 간의 빠른 소통과 함께 일하는 방식이 완전히 새롭게 바뀌었다”고 설명했다.​

이어 경리나라의 운영사인 웹케시의 이웅귀 총무팀 차장도 “실무적으로 플로우 사용 후 전사 임직원의 소통이 원활해졌다”며 “외부 협력사와의 단순 전달 업무도 90% 이상 줄어들 정도로 업무가 효율적으로 변했다”고 만족감을 표했다.​

권동인 겐츠베이커리 기획부장은 “플로우 덕분에 단톡방(단체 카카오톡 방)을 없애고 체계적인 업무 관리가 가능해졌다”고 말했다. 부산 겐츠베이커리는 국내 유명 백화점과 호텔에 유통하고 있으며 11개의 직영 매장을 운영하고 있다.


🔼 기사 전문은 본 링크에서 확인 할 수 있습니다.

협업툴 플로우가 궁금하다면?